정상권 소방서장, "더 큰 피해 막을 수 있어 천만다행, 용기와 희생정신에 감사"

 

도로 한복판에서 차량에 화재가 발생했으나 차량주인의 빠른 대처로 더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9일 파주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 4시5분께 조리읍 봉일천리에서 차량에 화재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차주인은 차량 내부에서 화재가 발생하자 즉시 차량용 소화기로 화재를 진압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서 관계자는 화재가 발생한 곳은 도로 한복판으로 소화기가 없었으면 초기진화가 절대 불가한 상황으로 확인됐으며, 소화기의 중요성을 가장 잘 보여주는 사례라고 밝혔다.

정상권 파주소방서장은 “골든타임 내 신속한 소화기 사용으로 더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어 천만다행“이라며 “남다른 용기와 희생정신 덕분”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파주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